광고
광고
광고
정치·자치사회·생활경제·농업교육·환경·의료문화·관광사설·칼럼기획·특집·인물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인사   부음  
편집  2024.06.17 [15:09]
충남도,도심항공교통 시범사업 가능성 살핀다
 
편집부

충남도가 첨단 모빌리티 분야 핵심인 도심항공교통(UAM) 추진을 위한 지역시범사업 발굴에 나섰다.

 

도는 31일 도청 소회의실에서 충청남도 UAM 기반 구축 자문단 2차 회의를 개최하고, UAM 지역시범사업을 논의했다.

 

국토교통부는 UAM 지역시범사업 범위를 수도권에서 비수도권으로 확대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다.

 

  © 편집부



이에 따라 도는 UAM 지역시범사업 선정을 위해 시군, 대학 및 충남 UAM 자문단 등과 TF를 구성해 대응 중이다.

 

이번 회의에는 홍순광 도 건설교통국장과 항공안전기술원·한국교통연구원·정보통신기획평가원 등을 비롯한 연구기관, 학계, 관련 기업 등의 전문가들이 참석했다.

 

이날 논의한 지역시범사업안으로는 태안 해안국립공원 및 천수만 일대 관광 서비스 도서 지역 응급환자 이송, 우편물·의료장비 운송 공공 물류 서비스 금강 일대 백제문화권 관광 서비스 등이 있다.

도는 이번 전문가 자문 의견을 반영해 지역시범사업안을 마련, 국토교통부에 제안할 계획이다.

 

도는 지난달 충남 UAM 추진 현황 및 향후 계획UAM 팀코리아(UTK) 실무위원회 안건으로 제출하고, 참여기관 선정을 건의한 바 있다.

 

또 민선 8기 공약인 플라잉카 4대 관문 공항 건설추진을 위해 충남형 UAM 실증 상용화 기반 구축방안 연구용역’, ‘UAM산업 육성 전략과제 발굴 및 인력양성 연구용역등을 추진 중이다.

 

홍순광 국장은 충남은 수요나 인프라 측면에서 비수도권 UAM 지역시범사업 최적지라며 우리 도가 지역시범사업 대상지로 선정되고 미래 모빌리티 환경 변화를 주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3/05/31 [21:05]  최종편집: ⓒ 천안일보
 
  • 도배방지 이미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기사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