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정치·자치사회·생활경제·농업교육·환경·의료문화·관광사설·칼럼기획·특집·인물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인사   부음  
편집  2023.05.31 [21:27]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건립사업 ‘본궤도’
- 도시개발사업 부지조성 공정률 25%…관련 도비 예산 196억원 확보
 
이수혁

천안시와 대한축구협회가 함께 추진하고 있는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건립사업이 본궤도에 올랐다.

 

시에 따르면 올해 425일 착공한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건립사업의 부지 및 생활체육시설 조성사업 공정률은 25%를 보이고 있다.

 

▲     © 편집부

 

도시개발사업 방식으로 부지 및 생활체육시설 조성사업을 추진하는 천안시는 기반 조성과 구조물 설치 공사를 한창 진행하고 있으며, 그동안 걸림돌로 작용했던 무단 점유 축사 이전 문제도 해소했다.

 

이와 함께 지난 7월에는 국가대표 훈련시설 용지(115,255)를 대한축구협회에 매각을 완료했다.

 

조경을 비롯해 상하수도와 전기 및 통신공사 등이 이어서 착수하고, 축구장(4), 풋살장(4), 테니스장(5), 족구장(2), 그라운드골프장(8), 웰빙트레킹코스 등 생활체육시설 조성사업도 조속히 추진할 계획이다.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안 수영장(25m×6레인)과 체력측정실, 운동처방실 등을 갖춘 체육관 건립도 현재 실시설계용역을 추진하고 있고 20237월 착공 예정이다.

 

축구역사박물관 건립은 기본계획 및 타당성 조사 연구 용역을 11월에 착수했으며 그 결과를 바탕으로 2023년 하반기 공립박물관 설립 타당성 사전평가 절차를 진행할 방침이다.

 

시는 사업비 안정적 확보를 위한 노력을 펼쳐 2022년 추경예산에 생활체육시설 조성사업비 56억 원의 도비 지원 물꼬를 튼 데 이어, 2023년 본예산에 110억 원과 실내체육관 건립에 30억 원 등 모두 196억 원의 도비(국비 보전금 포함)를 확보했다.

 

대한축구협회도 축구 국가대표 선수 훈련시설 조성을 위해 건축허가와 실시계획 인가 등 행정절차를 진행하고 있으며, 2023년 예산 511억 원을 반영한 것으로 알려졌다.

 

115,255에 조성하는 국가대표 훈련시설은 소형스타디움(13,098), 실내 훈련장(9,692), 숙소(8,877지하1, 지상4), 축구장 6(천연5, 인조1) 등으로 조성된다.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는 천안시 서북구 입장면 가산리 120번지 일원 451,693에 천안시와 대한축구협회가 국가대표 훈련시설과 시민을 위한 생활체육시설 등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추정 사업비 3,094억 원(천안시 1,894억 원, 대한축구협회 1,200억 원)이 투입되며, 건립 후에는 대한축구협회 이전 및 전국단위 유소년축구대회 개최 등이 계획돼 천안이 한국 축구의 중심으로 부상할 것으로 기대된다.


기사입력: 2022/12/26 [10:05]  최종편집: ⓒ 천안일보
 
  • 도배방지 이미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기사검색